쇼다운 국가대표 이종경, 2022 스위스 쇼다운 취리히 오픈 남자부 우승 쾌거
상태바
쇼다운 국가대표 이종경, 2022 스위스 쇼다운 취리히 오픈 남자부 우승 쾌거
  • 차미경 기자
  • 승인 2022.11.29 16:20
  • 수정 2022.11.29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회 남자부 우승을 차지한 이종경(남, 만38세) 선수가 손을 들고 환호하는 모습.
대회 남자부 우승을 차지한 이종경(남, 만38세) 선수가 손을 들고 환호하는 모습.

‘2022 스위스 쇼다운 취리히 오픈’에서 국가대표 이종경 선수가 남자부 우승을 거머쥐었다. 대한민국은 2018년 리투아니아 국제쇼다운대회, 2019 이탈리아 IBSA세계쇼다운선수권대회에 이어 3번째로 참가한 쇼다운 국제대회에서 우승이라는 금자탑을 이룩한 것이다.

이번 대회는 2022년 11월 23일부터 27일까지 열렸으며, 전 세계 10개국, 53명의 선수들이 출전해 열띤 경쟁을 펼쳤다. 우리나라에서는 국가대표 선수단으로 김창현 감독, 이선영·이호국 코치와 김장훈(남, 만32세), 이종경(남, 만38세), 장유경(여, 만45세) 선수가 출전했다.

이종경 선수는 벨기에 선수와의 4강을 거쳐 결승에 진출했고 슬로바키아의 스테판 마르신 선수를 상대로 세트 스코어 3대 1로 세 세트를 연달아 이기면서 남자부 최종 우승이라는 성과를 이뤄냈다.

이종경 선수와 함께 남자부 경기에 출전한 김장훈 선수는 총 29명 중 8위를 기록했고, 여자부 경기에 출전한 장유경 선수 역시 총 24명 중 7위에 오르는 좋은 성적을 거두었다.

지난 28일 대한민국 선수단의 인천공항 입국과 함께 현장에서 선수들을 맞이한 사단법인 한국시각장애인스포츠연맹 홍순봉 회장은 “좋은 결과를 거둔 우리 국가대표 선수들에게 감사를 표한다.”며 “한국시각장애인스포츠연맹이 앞으로 대한민국 쇼다운의 발전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과 2026 아이치·나고야 아시안패러게임에 쇼다운이 정식종목으로 채택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IBSA 쇼다운 아시아 대표이자 대한장애인쇼다운협회 강호용 회장은 “쇼다운이 전국장애인체육대회의 정식종목으로 채택되고, 대한장애인쇼다운협회가 대한장애인체육회의 정가맹단체로 거듭나 쇼다운 국가대표들의 역량 강화에 적극적인 지원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차미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