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영애, 구룡마을 화재 이재민 위해 성금 5천만 원 기부
상태바
배우 이영애, 구룡마을 화재 이재민 위해 성금 5천만 원 기부
  • 차미경 기자
  • 승인 2023.01.23 14:57
  • 수정 2023.01.23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이영애 씨가 구룡마을 화재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재민을 위해 온정의 손길을 내밀었다.

한국장애인재단(이사장 이성규)은 이영애 씨가 지난 20일 서울시 강남구 구룡마을에서 발생한 화재 피해 주민을 돕기 위한 성금 5천만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재단에 따르면, 이영애 씨는 “갑작스런 화재로 거주지를 잃거나 생계가 어려워진 구룡마을 주민 분들의 소식을 접해 마음이 아팠다. 고통을 겪고 있는 이재민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다.”며 성금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재단 관계자는“두 아이의 엄마이기도 한 이영애 자문위원장(문화예술 분야)은 피해를 입은 아이들이 있다면 꼭 도와달라 당부하며, 설 연휴를 앞두고 피해가 발생해 더욱 가슴 아파했다”고 전했다.

이영애 씨의 따뜻한 마음과 함께 전달된 성금은 화재 피해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구룡마을 이재민의 일상 복귀를 위해 사용 될 예정이다.

한편, 소방 당국에 따르면, 지난 20일 오전 6시 30분 경 발생한 구룡마을 4구역 화재로 주민 500명이 대피했으며, 주택 약 60여채가 소실되고 이재민 60여 명이 발생한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차미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