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약계층 겨울철 도시가스 할인 한도 50%로
상태바
취약계층 겨울철 도시가스 할인 한도 50%로
  • 편집부
  • 승인 2023.01.20 08:30
  • 수정 2023.01.20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가 사회적 배려대상자의 겨울철 난방비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취사·난방용 도시가스 요금 할인 한도를 50% 늘리기로 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설 민생안정 대책의 후속 조치로 이같은 내용의 도시가스 요금 경감 지침을 시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요금 경감 대상은 장애인(1∼3급), 국가·독립유공자, 기초생활보장 생계·의료급여 수급자 등으로 동절기 가스요금 월 할인 한도가 현재 2만4천원에서 3만6천원으로 확대된다.

동절기가 아닌 4∼11월 할인 한도는 6천600원에서 9천900원으로 늘린다.

차상위계층, 기초생활보장 주거급여 수급자에 대한 할인 한도는 동절기의 경우 1만2천원에서 1만8천원으로, 4∼11월은 3천300원에서 4천950원으로 확대된다.

다자녀 가구, 교육급여 수급자, 차상위계층 확인서 발급 대상은 동절기 6000원에서 9000원으로, 그 외 기간은 1650원에서 2470원으로 늘어난다.

변경된 할인 한도는 이달 1일부터 집계된 도시가스 사용량에 적용되며, 이미 요금이 청구된 경우에는 각 지역의 도시가스 회사가 환급할 예정이다. 다른 지역으로 전출한 경우에는 요금을 납부한 지역의 도시가스 회사에 신청해 추가 할인 한도만큼 환급받을 수 있다.

아울러, 현재 도시가스 요금할인 혜택을 받지 않고 있는 사회적 배려대상자는 주민등록상 거주지역의 주민센터나 지역별 도시가스 회사에 신규신청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